검색

화성시, 공정성 강화 위해 납품업체와 공개 면담한다

본관 1층에 천장없는 면담실 조성

가 -가 +

박기범 기자
기사입력 2019-05-02

 

화성시가 납품업체와 공개적으로 면담을 진행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했다. 시는 이를 통해 투명하고 효율적인 예산집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1일 시에 따르면 본관 1층에 면담실 3개소가 조성됐다. 면담실은 유휴공간 170㎡를 활용해 성인 키높이의 투명한 칸막이로 이뤄졌으며, 천장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그동안 공직자들은 주변의 부정적 시선 때문에 업체와의 만남을 꺼려왔다. 면담실은 그런 부담과 오해를 덜고 적극적으로 비교견적을 진행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오는 연말까지 물품 및 관급자재 구매 대상 사업 담당 전 직원을 대상으로 ▲납품업체 면담 ▲면담 제품 구매율 ▲관내 제품 및 우선구매제품 구매 실적 등을 평가해 구매 우수자에게 포상을 실시할 방침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구매 담당자들이 직접 업체들을 만나 비교견적하면서 예산을 보다 효율적이고 공정하게 집행할 수 있는 문화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며, “공정하고 신뢰받는 행정이 될 수 있도록 작은 것부터 하나씩 고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공사 1억 원, 용역 5천만 원, 물품 2천만 원 이상의 사업에 대해 금액의 적정성 등을 검토하는 '계약심사제도'를 운영해 지난해 총 89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화성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