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무봉산에 도심형 자연휴양림 들어선다

가 -가 +

이형찬 기자
기사입력 2019-10-05

▲ 무봉산 휴향림 평면도     ©편집국


화성시 중동 산 79번지 ‘무봉산’에 도심형 자연휴양림이 들어선다.

시는 지난달 산림청으로부터 ‘자연휴양림 지정고시’가 완료됨에 따라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들어간다고 4일 밝혔다.

 

무봉산 일대 319,869㎡ 규모로 조성되는 이번 휴양림은 숲속의 집, 야영장과 같이 숙박시설과 피크닉장, 산림자원 체험교육관, 물놀이광장, 생태연못, 계곡쉼터, 모험놀이시설, 힐링체험원, 전망데크 등 다양한 휴양·체험시설로 꾸며질 예정이다.

 

특히 시는 수려한 무봉산의 자연을 보존하고 생태계 침해를 줄이는 방안으로 ▲숙박시설은 기존 훼손지 및 연접 지역 활용  ▲모험시설과 힐링체험원은 지형 및 기존 식생 활용 ▲산책로는 자연소재 포장재 활용 등을 채택했다.

또한 장기적인 숲 가꾸기 사업을 통해 건강한 산림생태계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사업은 총 205억이 투입되며, 내년 경기도로부터 자연휴양림 조성계획 승인을 받은 후 2020년 착공해 2022년 상반기에 개장할 예정이다.

 

문형남 산림녹지과장은 “다채로운 산림체험 프로그램 및 현재 추진 중인 중리 수변공원 등과 연계한 자연친화적 관광인프라 조성이 목표”라며, “도심과 자연이 어우러지는 특색 있는 휴양림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화성저널. All rights reserved.